제가 다니는 미용실 누나 썰
날짜 : 2015-05-18 (월) 18:12 조회 : 1624 신고
제가 5~6달 정도 전부터 다니는 미용실이 있습니다..

머리도 잘 다듬어주고 하지만 역시 남자는 이쁜 미용실누나들 보러가는맛에
미용실 가는거 아니겠습니까? ㅎㅎ

저도 그 미용실 누나가 참 색기있게 생겨서 자주 다니고있습니다.

그 누나는 나이는 20후반정도 되보이구요 저는 20살입니다. 전 여자친구 있구요..ㅎㅎ

그런데 그 누나한테는 없다고 거짓말해버렸습니다..ㅎㅎ


여기서 부터 시작인데..

저저번주에 미용실 누나와 저녁을 한번먹었습니다..

물론 건전하게 저녁만 먹구 왔어요..

누나는 오랜만에 젊은애랑 같이 있어서 새롭고 좋다구 하더라구요, ㅎㅎ


그런데.. 그날 이후부터 누나의 행동이.. 예사롭지 않더라구요..

머리 감겨주는데 얼굴에 가슴이 자꾸 닿고..

물 안튀게 수건 깔아준다며 수건 덮어주면서 ㅈㅈ쪽을 살짝 터치하고...

밤에 가끔식 카톡와서 술사줄테니 한번 보자~~하구..
물론 전 여친이랑 있어서 못만났지만..ㅎㅎ

이러다가 진짜 연상의 농염한 누님에게.. 따먹혀버리는게 아닐지..


일주일 뒤에 다시 머리 다듬으러 가보고~
진전(?)이 있으면 다시 보고드리러 올게요~~

익명 2015-05-18 (월) 19:41

ㅋㅋㅋ


잘 보고 갑니다 ~


너무 혼자서 앞서 나가신 것은 아닐런지..ㅎㅎ

댓글주소
익명 2015-05-19 (화) 12:28

잘 보고 갑니다

댓글주소
익명 2015-06-06 (토) 07:05
잘 보고 갑니다``
댓글주소
익명 2015-06-20 (토) 09:03
잘 봤습니다
댓글주소
익명 2015-07-21 (화) 01:14
댓글주소
     
     
익명 2015-07-21 (화) 01:14
경★축
작성자님은 토순이에게 4 포인트가 당첨되셨어요. 축하^^!
댓글주소
익명 2015-10-15 (목) 18:56
댓글주소
10 글자 이상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코멘트 첨부파일 삭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59  전 여친 친구가 유혹하다 걸린 썰 +10 hot 2015-10 4281 2
158  팔백이와 여우 +7 hot 2015-10 1904 1
157  화장실 끌려가서 여자한테 성추행 당한 썰 +11 hot 2015-10 3463 1
156  : 다방하던 이모 낯선남자랑 ㅅㅅ하는거 구경한 썰 +8 hot 2015-10 3162 4
155  큰집가서 사촌동생한테 개무시당한 우리형 기살려준 썰 +13 hot 2015-05 3625 1
154  방금 여고생한테 돈뜯김 +14 hot 2015-05 3701 4
153  버스에서 번호따다 운 썰 +7 hot 2015-05 2290 1
152  자전거로 차 쳐박았을때 있었던 썰 +10 hot 2015-05 2086 1
151  오랜만에 우연히 전여친 본 썰 +7 hot 2015-05 2118 2
150  비뇨기과 간 썰 +10 hot 2015-05 2325 1
149  도서관에서 20살 처자와의 썰 +6 hot 2015-05 1739 0
148  번호따다 연인된 썰 +7 hot 2015-05 1545 2
147  고딩때 미용실가서 생긴 썰 +6 hot 2015-05 1686 1
146  첫사랑 썰 +10 hot 2015-05 1142 0
145  천사같은 여친 사귄 썰 +8 hot 2015-05 1339 0
144  친한 얼짱 ㅊㅈ 이혼한 썰 +6 hot 2015-05 1509 0
143  서로 좋아했던 여자애 놓친 썰 +6 hot 2015-05 1090 0
142  제가 다니는 미용실 누나 썰 +7 hot 2015-05 1625 0
141  동호회에서 만난 여자 썰 +6 hot 2015-05 1473 1
140  물리치료사랑 성적 긴장감 놀이 즐긴 썰 +5 hot 2015-05 1786 0
 1  2  3  4  5  6  7  8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