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캐릭터를 따라하다가 죽은 아이
날짜 : 2017-09-06 (수) 10:47 조회 : 85 신고








1972년 1월 31일 오후 5시 15분경 서울특별시 성동구 하왕십리동에 살고 있던 신설국민학교(현재의 신설초등학교) 6학년생 정병섭(鄭炳燮, 당시 나이 12세)이 스스로 목을 매어 숨졌는데 그의 자살 이유는 충격적이었습니다.


정병섭은 평소 만화를 탐독하고 만화의 주인공을 그대로 따라하는 만화광 이었는데, 어느 날 만화 《철인 삼국지》에서 장비가 죽었다가 다시 살아난다는 내용을 본 정병섭은 자신의 누나에게 "만화는 사람이 죽었는데도 살아난다. 나도 한번 죽었다 살아날 수 있는지 시험해 보고 싶다."고 말했고 실제로 실행에 옮겨 스스로 목숨을 끊게 됩니다.


이 사건으로 인해 대한민국 교육부는 만화를 불량매체로 보았으며, 이에 학부모들이 적극동참하여 불량만화로 여겨지는 것을 모조리 수거하여 불태워버렸습니다. 한국 만화의 절반이상이 등록취소 조치를 받았으며, 만화에 대한 인식이 상당히 악화되었습니다.









html 10 글자 이상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코멘트 첨부파일 삭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6026  신랑의 한판승 hot 09-17 101 1
16025  6학년 딸이 야동을 봤어요 +1 hot 09-17 106 2
16024  거대한 콘크리트관에 깔려버린 남성 09-16 79 1
16023  확실한 콘돔리뷰 09-12 99 1
16022  올리버 칸 레전드.gif 09-11 95 1
16021  젖병 빠는 새끼냥이.gif hot 09-09 103 1
16020  프로그래머를 위한 엔터키 +1 09-09 98 1
16019  옛날 할로윈데이 복장 +1 09-09 89 1
16018  신종 몰카 어플의 위엄 - hot 09-09 111 1
16017  공포의 대륙 09-09 88 1
16016  옛날 할로윈데이 복장 09-09 75 1
16015  사냥 완료 09-09 75 1
16014  어느 초등학생 어린아이의 일기장^^ 09-08 77 1
16013  환상의 콤비 09-06 81 1
16012  아빠와 딸의 사랑 09-06 85 1
16011   무단횡단 마스터 09-06 75 1
16010  : [극혐] 손이 암에 걸린사람 09-06 80 1
16009  정체를 알수없는 곰팡이 09-06 77 0
16008  만화 캐릭터를 따라하다가 죽은 아이 09-06 86 0
16007  정준하 거울기법 09-05 94 1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